편집 : 2017.11.20 월 18:32
 
공고! 한국언론사연합회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발행합니다.
 
한류문화 & 세계여행 포토
칼럼 & 인터뷰
전체기사
일반
칼럼
인터뷰
건강한 몸 만들기
화기애애! 조은꽃배달!
해외여행 필수품
 
> 칼럼 & 인터뷰 | 조은연재
     
[제주 올레길 걷기] 김진홍의 아침묵상
2017년 11월 12일 (일) 08:00:17 김진홍 목사
   

지난 화요일부터 제주 올레길 걷기가 진행 중이다. 이번 행사에는 62명이 참가하였다. 중문에 있는 하나호텔을 숙소로 정하고 7시에 아침식사, 8시부터 90분간 성경공부, 10시부터 낮 동안에는 앞서고 뒤서며 열심히 걷는다.

걷기를 마치고 들어오는 길에 온천에서 몸을 푼다. 저녁 식사 후 다시 90분간의 성경공부가 있다. 이 무렵의 제주 날씨가 걷기에는 안성맞춤이다. 제주도가 걷기에 좋은 것은 올레길이 바닷가를 따라 이어지기 때문이다.

왼편엔 바다 오른편엔 산이다. 산 위 멀리 한라산 정상이 보인다. 올레길 가에는 철 늦은 야생화들이 아름다운 모습을 자랑한다. 맑은 날씨에 구름은 높고 바람은 시원하다.

두레가족들에게는 건강에 관한 한 가지 구호가 있다. ‘누우면 죽고 걸으면 산다’는 구호이다. 나는 6년 전엔 약골이었다. 걸핏 하면 감기 몸살에다 잔병치레가 많았다. 그러나 이제는 그때에 비하면 장군과도 같다.

동두천 수도원 둘레길 7km를 날마다 걸었던 탓이다. 나이 들어가면서 건강관리에 최선의 길이 걷기이다. 걸으며 생각하고 기도하고 교제한다. 그래서 나는 산다는 것이 즐겁다.

   
  ▲ 아침 저녁으로 성경공부를 하고 있는 제주올레길 참가자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desk@egn.kr]
ⓒ e조은뉴스(http://www.eg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단체명: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122-82-81046 | 제호:인터넷조은뉴스 | Since 2000. 12.
등록번호:서울, 아01209 | 등록일자:2005년 09월 30일 | 최초발행일자:2003년 08월 05일
발행·편집인: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관민 | 기사제보: desk@egn.kr
주소: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6길 18, 1103호 | TEL: 02-725-1114 | FAX: 02-725-8115
넷조은뉴스 작권은 한국언론사연합회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